포항문화재단, 설 연휴기간 다채로운 프로그램 운영
포항문화재단, 설 연휴기간 다채로운 프로그램 운영
  • 조윤정
  • 승인 2020.01.21 16: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획전시, 특별영화 상영, 전통놀이체험 등 다양한 프로그램 선보일 예정
▲ 대형윷놀이
[피디언] 포항문화재단이 다가오는 민족 고유의 명절인 설날을 맞이해 고향을 찾는 귀성객들과 지역주민, 관광객들을 위해 오는 24일부터 27일까지 구룡포생활문화센터, 연오랑세오녀테마공원 內 전시관, 연오랑세오녀테마공원 內 신라마을, 포항시립중앙아트홀 등의 문화시설에서 다양한 명절 프로그램을 진행할 계획이라고 21일 밝혔다.

구룡포생활문화센터에서는 설 연휴 기간인 24일부터 27일까지 구룡포의 해양자산인 해녀, 바다를 테마로 한 사진전, 컬러링&스크레치 체험, 포항의 랜드마크·해녀·강치 이야기를 담은 샌드아트 영상을 상영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는 구룡포생활문화센터 입주 작가의 적극적인 참여가 눈에 띈다.

박해강작가의 샌드아트와 직접 도안을 제작한 컬러링, 스크레치 체험은 무료, 송영철 작가의 도예체험은 유료로 진행된다.

김수정 작가의 렌즈를 통해 구룡포 해녀의 삶을 담은 ‘호랑이 꼬리 해녀 사진전’은 2월 29일까지 계속된다.

이번 설 연휴 프로그램을 통해 구룡포가 가진 인문자산을 발굴하고 귀성객들에게 홍보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 기대되며 운영시간은 오전 11시부터 오후 5시까지이다.

연오랑세오녀테마공원 내에 위치한 전시관에서는 24일부터 27일까지 주말 상설 전통놀이 [신라마을에서 놀자] 및 특별체험프로그램‘신라야신라야’가 이번 설 연휴에도 진행될 예정이며 이외에도 양말목 직조체험, 소원엽서 쓰기 등의 체험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또한, 테마공원 내에 위치한 신라마을에서도 투호, 고리던지기, 지게놀이, 대형윷놀이, 복식체험 등의 전통놀이 체험프로그램이 진행되며 모두 무료로 이용이 가능하다.

운영시간은 전시관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신라마을 오전10시부터 오후 5시까지이다.

이 밖에도 포항시립중앙아트홀에서는 지난 15일부터 2월 20일까지 예정되어 있는 기획전시 ‘최소리의 소리를 본다_두드림으로 그린 소리’가 1층 전시실에서 설 연휴기간에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또한, 설 연휴를 맞아 국산 애니메이션‘별의정원’을 포함해, ‘작은빛’, ‘사마에게’, ‘몽마르트 파파’ 등을 특별 편성해 24일부터 27일까지상영하며 관람료는 3,500원이다.

포항문화재단 차재근 대표이사는 “포항이 법정 문화도시로 선정되고 첫 번째로 맞는 설 연휴인 만큼 포항을 찾는 귀성객들과 관광객들의 기억에 남을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준비했다”고 말하며 “앞으로도 포항시민들과 관광객들이 행복한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의미있는 프로그램을 선보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강남구 봉은사로34길 7 5층
  • 대표전화 : 02-2252-0112
  • G20 : 02-2252-0133
  • 팩스 : 02-2252-0133
  • 이메일 : report@pedien.com
  • 회사명 : (주)피디언
  • 제호 : G20 / Pedien News
  • 등록번호 : 강남 라 00838 / 서울 아 03137
  • 발행일자: 2014년 5월 1일
  • 발행인 : 조윤정
  • 편집인 : 장영승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영승
  • 피디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피디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report@pedien.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