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화장실 문화' 세계로 퍼져나간다
'수원시 화장실 문화' 세계로 퍼져나간다
  • 이현진
  • 승인 2018.12.20 0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시·WTA, 라오스 루앙프라방에 화장실 건립
▲ 수원시
[피디언] 수원시와 WTA는 20일 라오스 루앙프라방 왓 씨엥통 사원에서 ‘수원화장실’ 준공식을 열었다.

수원시와 WTA가 함께하는 ‘화장실 건립 지원 사업’의 하나로 건립한 이번 화장실은 라오스 루앙프라방 왓 씨엥통 사원 내에 지어졌다. 왓씨엥통 사원의 기존 화장실을 증·개축한 수원화장실은 연면적 80.9㎡로 남·여 화장실, 장애인용 화장실 등을 갖췄다.

남자 화장실에는 대변기 2개·소변기 4개·세면대 2개가 있고, 여자 화장실에는 대변기 4개와 세면대 2개가 있다. 장애인용 화장실에는 대변기와 세면기가 각 1개씩 있다. 지난 8월 공사를 시작해 5개월 만에 완공했다.

왓 씨엥통 사원은 하루 평균 500여 명 이상 방문객이 찾는 루앙프라방의 대표적인 불교사원이다. 그러나 기존 공중화장실 시설이 낡고, 고장으로 일부 시설만 사용할 수 있어 방문객들이 큰 불편을 겪었다.

이날 준공식에는 김영철 WTA 사무총장, 순 마니봉 라오스 정보문화관광부 관광마케팅국장을 비롯한 관계자 50여 명이 참석했다.

김영철 사무총장은 “수원시와 WTA는 위생수준을 높이기 위해 많은 사람이 모이는 관광지 등에 공중 화장실 설치를 지원하고 있다”면서 “수원화장실이 지역주민과 왓 씨엥통 사원을 방문하는 관광객들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순 마니봉 국장은 “수원시와 WTA의 지원에 감사드린다”면서 “화장실이 열악한 루앙프라방에 화장실의 중요성을 환기시키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이어 “수원화장실이 잘 유지·관리 될 수 있도록 왓 씨엥통 사원 관계자들과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2007년 설립된 WTA는 2008~2009년 가나·케냐·라오스·몽골·캄보디아 등 아프리카·아시아 9개국 12개소에 공중화장실 건립 지원을 시작으로 지난해까지 16개국 33개소에 공중화장실을 건립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강남구 봉은사로34길 7 5층
  • 대표전화 : 02-2252-0112
  • G20 : 02-2252-0133
  • 팩스 : 02-2252-0133
  • 이메일 : report@pedien.com
  • 회사명 : (주)피디언
  • 제호 : G20 / Pedien News
  • 등록번호 : 강남 라 00838 / 서울 아 03137
  • 발행일자: 2014년 5월 1일
  • 발행인 : 조윤정
  • 편집인 : 장영승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영승
  • 피디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피디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report@pedien.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