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산화탄소를 활용한 유용한 합성물 생산 시스템 개발
이산화탄소를 활용한 유용한 합성물 생산 시스템 개발
  • 신현희
  • 승인 2016.09.02 10: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계 활용 가능한 합성물을 경제적으로 연속생산 가능
▲ 구만복 교수 출처 : 한국연구재단
[피디언]구만복 교수(고려대) 연구팀이 이산화탄소를 통해 산업계에 유용한 합성물을 생산할 수 있는 다단계 연속생산 시스템을 개발했다고 한국연구재단이 밝혔다.

이산화탄소는 지구온난화 및 이상기후 변화의 주범이다. 이산화탄소를 친환경 소재로 전환하기 위해 탄산무수화 효소를 이용해 이산화탄소를 탄산수소이온으로 변환시키는 연구는 현재 전 세계적으로 다양하게 진행 중이다.

그러나 기존 이산화탄소 전환법은 단순히 탄산수소이온을 변환하는 데까지만 그쳤기 때문에, 이산화탄소를 재료로 해 산업현장에서 활용 가능한 유용합성물을 생산하는 것에는 한계가 있었다.

이에 연구팀은 탄산무수화효소와 포스포에놀피루브산카르복실화효소 비드를 이용해, 이산화탄소에서 직접 유용합성물인 옥살로아세테이트와 탄산칼슘의 생산을 가능하게 하는 효소 및 화학 합성반응 기반의 다단계 연속생산 시스템을 개발했다.

연구진은 시스템 개발과정에서 광합성 생물의 이산화탄소 고정과정을 기반으로 해 옥살로아세테이트 합성을 구현했다. 또한 조개류와 같은 생물군이 뼈나 껍데기를 합성하는 과정을 착안해 탄산칼슘 합성도 구현했다.

개발된 시스템을 통해 옥살로아세테이트는 24시간 동안, 탄산칼슘은 6시간 동안 연속 생산이 가능하다. 이는 최초로 비드의 양으로 반응속도를 조절하는 방법을 통해 처음으로 이산화탄소를 사용해 구현한 연속교반반응 시스템이다.

구만복 교수는 “온실가스의 주범인 이산화탄소를 재료로 사용해 향후 산업적으로 활용이 가능한 생산물을 직접 합성할 수 있게 된 것은, 실제 고부가가치 물질의 산업적 생산에 적용 가능한 기반기술의 개발을 의미하는 것.”이라며 연구의 의의를 밝혔다.

미래창조과학부 해양극지기초원천기술개발 사업의 지원을 통해 거둔 이번 연구성과는 세계적인 과학 학술지 ‘에이씨에스 캐탈리시스 (ACS Catalysis)’에 8월 17일자로 게재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강남구 봉은사로34길 7 5층
  • 대표전화 : 02-2252-0112
  • G20 : 02-2252-0133
  • 팩스 : 02-2252-0133
  • 이메일 : report@pedien.com
  • 회사명 : (주)피디언
  • 제호 : G20 / Pedien News
  • 등록번호 : 강남 라 00838 / 서울 아 03137
  • 발행일자: 2014년 5월 1일
  • 발행인 : 조윤정
  • 편집인 : 장영승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영승
  • 피디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9 피디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report@pedien.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