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PGA 투어프로 방두환, 경기 도중 쓰러진 선수 심폐소생술로 생명 구해
KPGA 투어프로 방두환, 경기 도중 쓰러진 선수 심폐소생술로 생명 구해
  • 김현철
  • 승인 2016.05.31 14: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방두환 선수의 넵스 헤리티지 2016 대회 참가 모습

[피디언]KPGA 챌린지투어 지역 예선전에서 경기 도중 참가 선수가 갑자기 의식을 잃고 쓰러졌으나 동료 선수들과 관계자, 골프장 직원의 발 빠른 대응으로 생명을 구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지난 2일 인천 영종도에 위치한 스카이72 골프 앤 리조트에서 진행된 KPGA 챌린지투어 3회 대회 지역 예선전에서 KPGA 투어프로(정회원) 박형준(21)이 16번홀 티샷을 마치고 세컨 샷을 위해 이동하던 중 호흡 곤란 증세를 보이며 의식을 잃고 쓰러졌다.

같은 조에서 함께 경기를 하던 방두환(29)과 박근렬(22) 등 프로 선수들과 골프장 캐디는 재빨리 이 사실을 KPGA 경기위원과 골프장에 알리고 도움을 요청했다.

이어 방두환은 119구조대에 즉시 신고를 하면서 심폐소생술을 시작했다. 그는 “함께 경기하는 선수가 갑자기 쓰러져 정말 놀랐다. 혀가 말려들어가면서 호흡곤란 증세를 보였고 군복무 시절 교육을 받았던 심폐소생술이 생각났다. 지체하면 안될 것 같았다.” 고 말하면서 “119구조대와 유선상으로 계속 얘기를 하면서 심폐소생술을 실시했다.” 고 말했다.

캐디에게 연락을 받은 골프장 직원이 그늘집에 비치된 제세동기를 가져왔고, 골프장 직원들과 동료 선수들은 쓰러진 선수에게 패드를 붙이고 장비를 가동해 심장에 충격을 줬다. 한 번 사용했을 때 눈이 살짝 떠졌지만 이내 눈이 감기자 두 번째 충격을 줬고 박형준은 조금씩 의식을 회복하기 시작했다.

곧 이어 도착한 119구조대는 인근 병원으로 선수를 이송했고 갈비뼈가 골절됐을 뿐 생명에는 지장이 없다고 했다.

(주)라디안 심폐소생술 자동제세동기 교육강사인 이승길(52) 팀장은 “골프장의 위치는 도심지와 거리가 있어 유사 시 골든타임(golden time, 심정지 사고가 발생했을 때 응급처치를 통해 생명을 살릴 수 있는 4분의 시간) 내에 응급처치가 굉장히 중요하다." 고 말하면서 “흉부 압박을 하다 보면 흉부 골절이나 함몰이 올 수 밖에 없다. 그만큼 심장 박동이 다시 돌아올 수 있도록 강하게 압박을 가했다는 뜻.” 이라고 말했다.

이어 “골프는 장시간 야외에서 경기하는 스포츠이므로 충분한 수분 섭취와 함께 직사광선이나 자외선에 그대로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해야 한다.” 고 조언했다.

KPGA는 지난해 7월 제세동기 전문제조업체인 ㈜라디안과 협약을 체결해 KPGA가 주관하는 대회에 제세동기를 비치하며 안전 관리에 힘쓰고 있다.

또한 지난 3월에는 KPGA 코리안투어 운영 실무진을 대상으로 심폐소생술 및 제세동기 사용법에 대한 교육을 진행하기도 했다.

스카이72 골프 앤 리조트 도 진행요원과 캐디 등을 포함한 전 직원을 대상으로 정기적으로 응급상황에 대한 즉각적 대응을 교육하며 주지시키고 있다. 골프장에서도 의무적으로 제세동기를 비치해 만약의 사태에 대비하고 있다.

‘넵스 헤리티지 2016’ 골프대회가 열린 강원도 홍천의 힐드로사이 컨트리클럽에서 만난 방두환은 “얼마 전 쓰러졌던 선수의 아버지께서 전화를 주셔서 너무 고맙다고 하셨다. 시간될 때 밥 한번 사겠다고 하셨는데 함께 경기를 하는 동료로서 당연히 해야 할 일을 했을 뿐이다. 쓰러진 선수가 회복했다고 하니 정말 다행이다.” 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강남구 봉은사로34길 7 5층
  • 대표전화 : 02-2252-0112
  • G20 : 02-2252-0133
  • 팩스 : 02-2252-0133
  • 이메일 : report@pedien.com
  • 회사명 : (주)피디언
  • 제호 : G20 / Pedien News
  • 등록번호 : 강남 라 00838 / 서울 아 03137
  • 발행일자: 2014년 5월 1일
  • 발행인 : 조윤정
  • 편집인 : 장영승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영승
  • 피디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20 피디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report@pedien.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