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J 강타, "NRG 데뷔 당시 비주얼이 대단했다"
DJ 강타, "NRG 데뷔 당시 비주얼이 대단했다"
  • 한석훈
  • 승인 2017.11.23 1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MBC
[피디언] 지난 22일 MBC 표준FM 강타의 별이 빛나는 밤에 <별밤 초대석 - 만나고 싶은 좋은 친구>에 NRG 천명훈, 노유민이 출연했다.

90년대에 함께 왕성한 활동을 했던 강타 DJ는 이 날 “NRG와 각별한 사이였다. 곡 작업도 많이 하고, 개인적으로 같이 놀러 간 적도 많았다.”며 반가움을 감추지 못했다.

강타 DJ는 또 “H.O.T.가 컴백 준비할 당시, NRG가 데뷔를 했다. 노래 <티파니에서 아침을>에서 ‘저는 유민이에요∼’하며 노유민의 원샷이 잡히자마자, 문희준이 ‘나는 이제 끝났다.’고 말했던 기억이 있다. 비주얼이 굉장했다.”며 에피소드를 전하기도 했다.

‘오늘 노갑성, 안칠현의 조화를 본다’는 청취자 문자에, 천명훈은 “거친.. 와일드한 네임이다.”라며 웃었고, 강타 DJ는 “본명 클럽이 있었다. 박충재 정필교도 생각난다. BM클럽이라고 한다.”고 설명했다. 그러자 NRG 멤버들은 “본명 클럽이 ‘핫젝갓알지’처럼 유닛으로 활동해도 좋겠다.”고 했다.

한편, 노유민이 워너원 박지훈과 닮았다는 사연에, 노유민은 “(닮았다는) 얘길 듣고 정말 궁금했는데, 평창 드림콘서트에서 볼 수 있었다. ‘네가 지훈이니?’하며 악수하고 인사했다.”며 반가웠던 순간을 떠올렸다.

‘강타의 별이 빛나는 밤에’(연출:손한서,홍희주)는 매일 밤 10시 5분 MBC 표준FM(서울/경기 95.9MHz)에서 방송된다. PC 및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 ‘mini’를 통해서도 들을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서초구 신반포로 47길 61, 5층
  • 대표전화 : 02-2252-0112
  • G20 : 02-2252-0133
  • 팩스 : 02-6455-0741
  • 이메일 : report@pedien.com
  • 회사명 : (주)피디언
  • 제호 : G20 / Pedien News
  • 등록번호 : 강남 라 00838 / 서울 아 03137
  • 발행일자: 2014년 5월 1일
  • 발행인 : 조윤정
  • 편집인 : 장영승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영승
  • 피디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7 피디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report@pedien.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