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 동학유적지 탐방과 동학농민혁명 학술대회 개최
고창군, 동학유적지 탐방과 동학농민혁명 학술대회 개최
  • 성장미
  • 승인 2017.11.16 09: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지역 동학농민군의 활동과 기념사업의 방향 모색
▲ 고창군
[피디언]고창군과 성균관대 동아시아학술원이 16일 성균관대학교 600주년 기념관(서울시 종로소재)에서 ‘고창지역 동학농민군의 활동과 기념사업의 방향’을 주제로 ‘제14회 동학농민혁명 학술대회’를 개최한다.

고창지역은 지난 1855년 12월 3일 동학농민혁명의 최고 지도자인 녹두장군 전봉준이 출생한 곳이며 동학의 대접주 손화중 포의 주 활동무대로 많은 농민군 지도자를 배출했으며, 지난 1894년 3월 20일(음력) 무장에서 선포한 포고문에는 동학농민군이 기포한 이유와 목적, 투쟁대상과 목표 등이 분명히 제시돼 있어 동학농민혁명사에서 매우 상징적인 의미가 있다.

이번 학술대회는 ‘고창지역 동학 농민군의 활동’을 더욱 풍부하게 이해할 뿐만 아니라, 향후 동학농민혁명이나 주요 지도자를 비롯한 동학농민군에 대한 기념사업을 문화와 연계해 보다 의미 있게 추진하는 데 도움을 줄 수 있도록 기획됐으며 동학농민혁명과 동학농민군의 정신을 계승, 발전시키는 계기가 될 것으로 보고있다.

이날 이이화 전 동학농민혁명기념재단 이사장의 ‘동학농민혁명과 고창 지역 지도자들’ 기조 강연을 시작으로 제1주제 ‘동학농민혁명 지도자 손화중의 지역적 기반과 그 활동’은 정성미(원광대)의 발표와 왕현종(연세대)의 토론, 제2주제 ‘고창지역 동학농민군 참여자’는 이병규(동학농민혁명기념재단)의 발표와 조재곤(서강대)의 토론으로 진행된다.

제3주제 전봉준 장군의 비서, 정백현의 '서울일기' 검토는 배항섭(성균관대)의 발표와 송양섭(고려대)의 토론, 제4주제 ‘고창 동학농민혁명기념사업과 문화산업 연계를 위한 콘텐츠 연구’는 홍성덕(전주대)의 발표와 김양식(충북학연구소)의 토론도 진행된다.

또한 고창동학농민혁명기념사업회에서 실시한 동학유적지 문화탐방 참석자들을(녹두회원 및 고창군민) 대상으로 다양한 질문과 의견을 나누며 동학농민혁명에 대한 폭 넓은 이해의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동학유적지 문화탐방은 홍성군 홍주성 전투지, 예산군 관작지 전투지 및 유허비, 당진군 승전목 전투지 등을 탐방하고, 진윤식 부이사장의 동학관련 특별강의를 후 ‘제14회 동학농민혁명 학술대회’에 참석하는 일정도 포함돼 있다.

학술대회를 앞두고 있는 문화탐방 참가자는 “이번 대회를 준비하면서 고창지역이 우리 근대사에서 차지하는 중요성이 얼마나 큰지를 배웠고, 아울러 우리지역이 동학농민혁명 전개과정에서 역사적 의미가 매우 중요한 곳인지를 느껴 고창인으로 긍지를 갖는 좋은 기회가 됐다”고 말했다.

한편, 고창군에서는 동학농민혁명 발상지인 동학농민혁명사에 대한 국민들의 이해를 심화시키고 동학농민혁명 정신을 올바르게 계승하기 위해 동학농민혁명에 대한 교육과 유적지 현장탐방, 학술대회 등 군민들이 직접 참가해 체험할 수 있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 서울특별시 서초구 신반포로 47길 61, 5층
  • 대표전화 : 02-2252-0112
  • G20 : 02-2252-0133
  • 팩스 : 02-6455-0741
  • 이메일 : report@pedien.com
  • 회사명 : (주)피디언
  • 제호 : G20 / Pedien News
  • 등록번호 : 강남 라 00838 / 서울 아 03137
  • 발행일자: 2014년 5월 1일
  • 발행인 : 조윤정
  • 편집인 : 장영승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영승
  • 피디언 모든 콘텐츠(영상,기사, 사진)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와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 Copyright © 2017 피디언. All rights reserved. mail to report@pedien.com
ND소프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