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전북
전주시 결혼이주여성 13명, 검정고시 합격“공부할 수 있어 행복해요” 결혼이주여성 검정고시반 올해 하반기 76.5% 합격률 기록
김인호 | 승인 2017.08.30 15:13
   
▲ 검정고시반
[피디언] 전주시와 전주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결혼이주여성을 대상으로 운영한 검정고시반에 참여한 13명이 올해 하반기 검정고시에서 합격했다고 30일 밝혔다.

결혼이주여성들을 위한 검정고시반은 다문화가족지원센터가 학력 등 자격조건 미달로 단순노동과 기피업종 취업 등을 반복하며 사회저소득층을 형성하고 있는 결혼이민자에게 이를 극복할 수 있도록 동기를 부여하기 위해 전주시와 전라북도의 지원을 받아 운영되는 특성화 사업이다.

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고려검정고시학원과의 기관연계를 통해 올해 지난 9일 실시한 올 하반기 검정고시에서 초졸 7명과 중졸 5명, 고졸 1명의 합격자를 배출해 76.5%의 합격률을 기록했다.

앞서, 검정고시반에 참여한 결혼이주여성들은 올해 상·하반기 제1회(4월), 2회(8월)에 총38명 응시(제1회 21명, 제2회 17명)해 26명이 합격(제1회 13명, 제2회 13명)해 총 68.4%의 합격률을 달성했다.

이번 고입 검정고시에 합격한 왕징(중국) 씨는 “중등과정과 고등과정을 순차적으로 합격해 너무 기쁘고 행복하다. 앞으로 취·창업 교육에도 참여해 당당한 엄마이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지훈 전주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장은 “이주여성들이 가정일과 병행하며 공부하기가 어려울 텐데도 해마다 많은 합격률을 내서 기쁘다”라며 “진학을 희망하는 결혼이주여성을 위해 다방면으로 센터의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신계숙 전주시 여성가족과장은 “점점 증가하는 다문화가정 여성들이 한국사회에 빨리 적응 해 다양한 분야에서 자신의 능력을 발휘 할 수 있도록 학력향상 프로그램 뿐만 아니라 대학입학시 학비지원과 결혼이주여성들의 자립을 위한 맞춤형 직업교육 등 여러 사업을 발굴해 한국사회에 잘 적응 해 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전주시다문화가족지원센터는 지난 2013년부터 올해로 5년째 결혼이주여성을 대상으로 검정고시반을 운영하고 있으며, 지난해부터는 초졸반, 중졸반, 고졸반 등 3개 반을 운영하며 단기간에 한국어 언어 습득과 여타 과목을 병행해면서 주부로서의 역할까지 감당해야 하는 결혼이주여성들의 학력신장을 돕고 있다.

김인호  

<저작권자 © 피디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인호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시스템 이용 신청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시 중구 동호로7길 17 612호 | 대표전화 : 02-2252-0112  | G20 : 02-2252-0133  | 팩스 : 02-6455-0741 | 이메일 : report@pedien.com
회사명:(주)피디언  |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영승  |  제호: G20 / Pedien News  |  등록번호:강남 라 00838 / 서울, 아03137
Copyright © 2017 피디언. All rights reserved.
Back to Top